재생 영농(Regenerative Farming)이란 무엇인가?

재생 농업은 산업형 농업이 야기한 천연자원의 고갈을 반전시키는 것을 목적으로 하는, (농업 관행 모음을 따르는) 하나의 철학이다. 재생 농업은 향후 몇 년을 위한 건강한 토양을 구축하고, 생물다양성을 증대시키고, 생태계의 균형을 복구하고 기후변화를 완화시키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재생 영농은 어떻게 시작하는가?

오늘날 재생 영농을 시작하는 방법은 수백 가지가 있다. 쉬운 방법 중 하나는 화학 비료를 사용하지 않고 천연 비료를 사용함으로써 토양을 비옥하게 하는 것이다. 예를 들면, 주요 작물의 다음 시즌이 시작되기 전에 자주개자리(알팔파, 학명: Medicago sativa)와 같은 토끼풀을 토양에 심을 수 있다. 이 콩과식물은 질소를 토양 내에 고정시키는 걸로 잘 알려져있다. 자주개자리(알팔파)의 뿌리에 위치한 뿌리혹박테리아가 대기 중에 존재하는 질소를 유기성 질소의 형태로 전환시키며, 이러한 과정을 질소 ”고정”이라고 부른다. 이 과정은 많은 작물들 및 토양 유기물질에 엄청난 양의 질소(N)를 제공한다. 게다가, 식물들 중에서 유독 이 식물은 토양을 뚫는 강하고 깊은 뿌리를 생성하고, 공기 순환, 배수, 미생물 활성을 향상시킨다.

이처럼 토양 구조를 개선시키기 위해 특정한 작물을 심는 것은, 산업형 농업으로부터 야기된 천연자원 고갈을 반전시킬 목적으로 시행하는 재생 영농의 전형적인 사례이다. 이것과는 별개로, 스스로 윤작, 간작, 토양보전 관행들에 익숙해지게끔 할 수도 있다.

이 문서는 다음에서도 볼 수 있습니다. : English Español Français Deutsch Nederlands हिन्दी العربية Türkçe 简体中文 Русский Italiano Ελληνικά Português Tiếng Việt Indonesia

저희의 제휴사

저희는 지속 가능성 및 인류 복리 에 대한 저희의 공동 임무를 수행하기 위해 비정부 기구, 대학교, 세계적인 기타 기관들과 협력하고 있습니다.